컨텐츠 바로가기

SK이노베이션, 구성원 소통 활성화 프로그램 '행복산책' 재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K서린빌딩 오픈하우스 행사 개최

구성원 가족 초대 다양한 이벤트 진행

아시아투데이

SK이노베이션 계열 구성원과 가족들이 SK서린빌딩에서 마술쇼를 관람하고 있다./제공=SK이노베이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이선영 기자 = SK이노베이션은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구성원 소통 활성화 프로그램인 ‘행복산책’을 재개했다고 22일 밝혔다.

‘행복산책’은 SK이노베이션이 구성원은 물론 가족, 지인도 함께 초청해 공연, 전시, 스포츠 등을 즐기며 일상 속의 리프레시(Refresh)를 통해 행복을 충전한다는 취지로 2016년부터 시작한 구성원 소통 활성화 프로그램이다. 매번 신청자가 몰리며 회사의 대표적인 소통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했으나, 2020년 이후 코로나 상황을 감안해 잠정 중단한 바 있다.

SK이노베이션은 첫 번째 일정으로 지난 21일 SK서린빌딩 오픈하우스 행사를 개최하고 SK이노베이션 계열 구성원 및 구성원 가족 약 1000여명을 SK이노베이션 계열 본사인 SK서린빌딩에 초대했다.

SK서린사옥은 리모델링을 통해 지난 2019년 4월 공유 오피스로 재탄생했으며, 크게는 업무 공간과 임직원들의 복지·건강관리를 위한 공용 공간으로 구성돼 있다. 이번 오픈하우스를 통해 구성원 가족들이 라운지 및 카페와 VR(가상현실) 게임 룸 등 다양하고 특색 있는 사무·휴게시설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내 가족이 일하는 공유 오피스 기반 미래형 사무공간을 함께 경험할 수 있게 한다는 취지다.

아시아투데이

SK이노베이션 계열 구성원 가족이 VR 게임 룸에서 가상현실 체험을 하고 있는 모습/제공=SK이노베이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약 1년 반 만에 SK서린빌딩 오픈하우스 행사로 재개된 ‘행복산책’을 위해 회사는 다채로운 이벤트들을 준비했다. 공유 오피스 체험 및 SK이노베이션 계열 자회사 소개 전시품 관람을 비롯해 가족사진관 및 포토존, 블록 놀이터 등을 운영하는 한편, 타투 프린터, 디지털 캐리커쳐, 홈가드닝 체험 프로그램 등도 마련했다.

‘행복산책’을 주관하고 있는 안옥경 SK이노베이션 행복경영담당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엄격한 실내 방역수칙 준수 하에 회사의 대표적인 구성원 소통 활성화 프로그램인 ‘행복산책’을 본사 오픈하우스 행사로 재개하게 됐다”며 “구성원과 가족, 그리고 회사가 함께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발굴해 시행함으로써 구성원들이 회사와 가정 모두에서 행복도를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