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타들의 잇따른 사건·사고

‘폭행 무혐의’ 이규한 “검찰 송치로 시즌2 출연 무산돼” (골프왕3)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이규한이 폭행 혐의로 검찰 송치된 과거를 언급했다.

21일 방송된 TV조선 ‘골프왕3’에서는 박선영, 서영희, 이규한, 홍석천이 출연했다.

이날 이규한은 “사실 내가 시즌3 전에 시즌2에 출연하기로 약속을 다 해놓고 전혀 예상치 못한 검찰 송치로 인해서 못하게 됐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이규한은 “이번에는 내가 무조건 출연하겠고 해서 나오게 됐다”고 말했다. 이에 양세형은 “그런 일이 있었는지도 몰랐다”며 놀라워했고, 홍석천은 “괜히 얘기해서. 다 몰랐잖나. 너 그렇게 대단히 영양가 있는 사람 아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앞서 이규한은 2020년 8월 서울 강남 인근에서 술에 취한 상태로 운전자를 폭행한 혐의를 받은 바 있다. 올해 초 증거불충분으로 무혐의 처분을 받은 이규한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너무나도 당연하다고 생각한 결과가 나오는데 일 년 반이라는 시간이 걸렸다”며 “그저 마음이 먹먹하지만, 이 또한 연예인이라는 직업을 가진 저의 불찰이라고 생각한다”고 심경을 밝혔다.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골프왕3’ 방송 캡처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