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하재숙 “‘빼고파’ 이후 달라진 점? 방귀 줄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빼고파’ 하재숙이 작은 변화를 털어놓았다.

2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빼고파’(연출 최지나)에서는 첫 번째 합숙 후 10일 만에 다시 만난 김신영과 하재숙, 배윤정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신영은 배윤정의 집으로 향하던 중 하재숙에게 “합숙 끝나고 제일 힘든 게 뭐냐”라고 질문했다.

매일경제

사진=KBS 2TV ‘빼고파’ 캡쳐


이에 하재숙은 “고성 가서? 힘든 거? 너 전화”라고 답했다.

이어 “그래도 열심히 하고 있다”라며 “그건 확실히 있어. 더부룩한 건 없었다. 그러고 보니까 방귀도 진짜 줄었다”라고 덧붙였다.

김신영은 “생각해보면 2주 만에 작은 변화가 왔다. 나는 큰 변화를 원한 것이 아니다”라고 이야기했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