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2위 LG, 선두 SSG에 진땀승...키움 8번 타자 푸이그 '장타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LG 트윈스가 채은성과 김현수의 홈런포로 선두 SSG를 꺾었습니다.

키움의 8번 타자 푸이그는 타격 부진에서 벗어나 장타쇼를 펼쳤습니다.

보도에 이지은 기자입니다.

[기자]
LG는 채은성의 솔로포에 이은 김현수의 2점 홈런으로 앞서갔습니다.

하지만 선두 SSG는 무섭게 추격하며 한 점 차로 따라붙었습니다.

9회 말 원아웃 1, 3루 상황, LG 마무리투수 고우석이 마지막 두 타자를 삼진으로 잡아내며 팀의 승리를 지켰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