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미정상회담]바이든·尹 서명 남긴 '세계 최초' 삼성 3나노 반도체 웨이퍼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기사내용 요약
이재용 부회장, 평택 캠퍼스서 양국 정상 직접 영접
차세대 GAA 기반 세계최초 3나노 반도체 제품 소개
뉴시스

[평택=뉴시스] 전신 기자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20일 경기 평택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을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연설에 앞서 인사말하고 있다. 2022.05.20. photo1006@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동효정 기자 = 20일 방한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첫 일정으로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 공장을 찾았다. 바이든 대통령은 윤석열 대통령과 함께 종이 방명록 대신 반도체 웨이퍼(Wafer)에 서명을 남겼다.

웨이퍼는 반도체의 주재료인 얇은 실리콘 판이다. 지난해 4월 백악관에 삼성전자를 비롯해 주요 업계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백악관 주재로 열린 '반도체 및 공급망 회복을 위한 CEO 회의'에서 바이든 대통령이 웨이퍼를 직접 손에 들고 촬영해 화제가 된 바 있다.

특히 바이든 대통령이 직접 서명한 웨이퍼는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양산에 돌입하는 차세대 공정기술 GAA(Gate All Around)기반 3나노(㎚·10억분의 1m) 반도체 웨이퍼로 특별한 의미를 지닌다.

삼성전자의 3나노 웨이퍼는 2020년 7월 '나노코리아' 전시회에서 처음으로 일반에 공개된 제품이다.

2019년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개발에 성공한 GAA 기반 3나노 공정은 전 세대인 5나노 공정 대비 칩 면적을 약 35% 줄이고 소비전력을 50% 감소시켰다. 처리속도는 30% 향상시킬 수 있는 기술이다. GAA 기반 3나노 반도체는 TSMC를 따라잡을 삼성의 야심작으로 꼽힌다.

삼성전자는 대만 경쟁사 TSMC에 앞서 3나노 공정 제품을 올해 상반기(1~6월) 중 양산하는 것이 목표다. 3나노 개발에서는 삼성이 이 분야 세계 1위인 TSMC보다 반년 정도 앞선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윤석열 대통령과 바이든 대통령은 이 부회장의 안내를 받으며 현재 가동 중인 1라인(P1)과 아직 건설 중인 3라인(P3) 등을 둘러봤다.

이 과정에서 삼성전자는 이재용 부회장을 앞세워 바이든 대통령과 윤석열 대통령에게 조만간 양산에 돌입하는 차세대 GAA(Gate-All-Around) 기반 세계 최초 3나노 반도체 시제품도 직접 소개했다.

현장에는 크리스티아노 아몬 퀄컴 최고경영자(CEO) 등도 함께했다. 주요 고객사 중 하나인 퀄컴 CEO 앞에서 삼성전자가 3나노 반도체 기술과 시제품을 처음으로 공개했다는 점에서도 의의가 있다.

미국은 반도체 연구개발과 설계 분야에서 선두주자지만 생산 시설을 통한 기술 경쟁력이 부족한 상황이다. 반도체 생산 기술 경쟁력이 높은 한국·대만 등과 협력해 안정적인 반도체 공급망을 구축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
뉴시스

[평택=뉴시스] 전신 기자 =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0일 경기 평택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을 시찰하며 미소 짓고 있다. 2022.05.20. photo1006@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는 21일 정상회담에서도 '경제안보'를 중심으로 반도체 등 첨단 기술 협력이 주요 의제로 논의될 전망이다.

특히 삼성전자는 상반기 내 미국 텍사스주 테일러시에 170억달러(약 20조원)를 투입해 파운드리 공장을 설립하기로 결정했다. 바이든 방한 이후 한미 반도체 상호 보완 전략이 공개되면 삼성전자의 테일러시 반도체 공장 설립과 가동 일정도 뚜렷해질 것으로 보인다.

이날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평택캠퍼스 내부 시찰 이후 연설을 통해 삼성의 미국 투자에 대해 여러 차례 감사의 뜻을 전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삼성전자가 170억달러를 미국에 투자하기로 작년 5월에 약속한 것에 다시한번 감사한다. 텍사스 테일러시에서 세계 최고의 반도체가 생산될 것"이라며 "또 전기차 배터리 생산을 위한 조인트 벤처 설립계획도 알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 평택캠퍼스는 세계 최대 규모의 최첨단 반도체 생산기지로, 한국의 반도체 산업의 위상 및 글로벌 공급망 내 비중을 보여주는 장소다.

경제계는 바이든 대통령의 삼성전자 방문이 '안보동맹'을 넘어 '기술동맹'의 시작을 알렸고 삼성뿐 아니라 우리 기업들의 미국 내 투자에 대한 마중물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vivid@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