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정후 '한 손으로 때려볼까' [MK포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0일 오후 고척스카이돔에서 벌어질 2022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에서 키움 이정후가 한 손으로 스윙을 하며 타격훈련을 준비하고 있다.

22승 14패로 리그 4위를 기록하고 있는 키움은 한화를 홈으로 불러들여 2연승을 노리고 있다.

리그 9위의 한화는 키움을 상대로 2연패에서 탈출하기 위해 전력을 다할 예정이다.

매일경제

[고척(서울)=김재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