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임신 5개월' 김영희, D라인 자랑 "발등을 가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개그우먼 김영희가 임신 중 근황을 공개했다.

김영희는 20일 인스타그램에 "발등을 가리는 나의 배"라는 글과 함께 사진과 영상을 올렸다.

사진에는 김영희가 초록색 미니 원피스를 입고 거리를 거닐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임신 5개월차인 김영희는 벌써 두드러진 D라인이 보여 눈길을 끈다.

김영희는 또 배가 나와 발등이 보이지 않는다며 자신의 시선에서 내려다본 보믄을 사진으로 인증하기도 했다.

김영희는 지난해 1월 10살 연하의 프로야구 선수 출신 코치 윤승열과 결혼했다. 지난 2월, SNS를 통해 결혼 1년만에 임신 소식을 알려 축하를 받았다.

[김소연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 김영희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