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임신' 홍현희 베이비샤워 위해…200회 맞이 뭉클 토크 (전참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예진 인턴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팀은 출산을 앞둔 홍현희 집으로 모여 축하를 전한다.

21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200회를 맞아 그동안의 추억을 되돌아보는 이영자, 전현무, 송실장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전참시’ 팀은 200회를 맞이해 홍현희의 집으로 모인다. 출산을 앞둔 홍현희의 경사를 함께 축하하기 위해 ‘전참시’ 팀, 그리고 매니저들까지 한자리에 모여 뜻깊은 시간을 나눌 예정이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한 차를 타고 이동하게 된 이영자, 전현무, 송실장은 울고 웃으며 함께 달려온 200회를 되돌아본다. ‘전참시’ 멤버들 모두 프로그램을 통해 큰 사랑을 받은 것은 물론 수많은 추억을 나눴기 때문. 2018년 ‘MBC 연예대상’ 대상을 받으며 송실장과 뜨거운 눈물을 흘렸던 이영자 역시 그동안의 추억을 회상한 뒤 “서로 지킬 건 지켜서 우리가 오래 간 것 같다”라고 말한다.

전현무도 이날 ‘전참시’ 팀과 프로그램에 대한 진심을 고백한다고. 멤버들에 대한 전현무의 남다른 진심과 숨겨뒀던 속마음이 시청자에게 뭉클함을 선사할 전망이다.

이영자, 전현무, 송실장의 진실 토크는 5월 21일 토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200회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예진 기자 leeyj0124@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