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임성훈 대구은행장, 자사주 6500주 추가 매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임성훈 DGB대구은행장이 DGB금융지주 보통주 6500주를 장내 매수하는 등 자사주 매입을 통한 책임경영에 나섰다./제공=DGB대구은행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김형일 기자 = DGB대구은행은 임성훈 은행장이 DGB금융지주 보통주 6500주를 장내 매수하는 등 자사주 매입을 통한 책임경영에 나섰다고 20일 밝혔다.

이는 취임 이후 매입한 자사주 5000주에 이은 것으로 임 행장의 보유 주식 수는 약 1만7000주로 늘었다.

DGB금융 전 계열사 임원은 자발적 주식 매입에 나서고 있으며 대구은행 임원 15명은 약 5만주를 매입해 책임경영과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최고경영자(CEO) 움직임에 동참했다.

직원도 자사주 매입에 적극 나서고 있다. 사주조합 차원에서 2006년부터 자사주 매입을 진행해 지난해에는 11차례 출연해 약 81만여주를 매입한 바 있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전 직원이 연중 자발적으로 우리주식 갖기를 실시하는 등 대구은행 임직원은 주가 안정을 위한 주식매입에 자발적으로 앞장서고 있다”며 “은행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의 자사주 매입은 주주이익 극대화를 위한 주주진화정책을 적극적으로 이어가면서 미래 기업가치와 100년 은행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친 것이며 앞으로도 책임경영 실천과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