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World Now_영상] 1800억원 벤츠, 세계에서 가장 비싼 차 기록 깼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에서 가장 비싼 차'의 기록이 최근 경신됐습니다.

메르세데스 벤츠가 박물관에 보관하고 있던 경주용 쿠페를 1천 800억원에 판매한 것입니다.

현지시간 19일 블룸버그 통신 등에 따르면 벤츠 박물관에 보관돼 있던 1955년형 메르세데스-벤츠 300 SLR 울렌하우트 쿠페가 비밀경매를 거쳐 1억3500만유로, 우리 돈 약 1817억원에 판매됐습니다.

울렌하우트 쿠페는 이 차를 개발한 엔지니어이자 테스트 드라이버였던 루돌프 울렌하우트의 이름에서 따온 것으로, 최고 시속 290km까지 달릴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