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르세라핌, '학폭 의혹' 김가람 제외…"당분간 5인 체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소속사 "김가람, 피해자 A씨가 친구 속옷 사진 SNS 올린 것 항의" 주장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멤버 김가람의 학교폭력 가해 논란으로 홍역을 앓는 신인 그룹 르세라핌이 결국 그를 제외한 5인조로 활동하기로 했다.

소속사 쏘스뮤직은 20일 오후 팬 커뮤니티 위버스를 통해 "김가람과 논의해 잠시 활동을 중단하고 다친 마음을 치유하는 데 집중하기로 결정했다"며 "그가 회복 후 복귀할 때까지 르세라핌은 당분간 5인 멤버 체제로 활동할 계획"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