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범죄도시2', 개봉 이틀만 100만…'무식하게 벌크업'한 손석구의 근육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강민경 기자]
텐아시아

/사진=영화 '범죄도시2' 손석구 포스터



영화 '범죄도시2'(감독 이상용)가 개봉 이틀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20일 영진위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범죄도시2'는 지난 19일 36만 6242명을 불러 모았다. 누적 관객 수는 101만 6695명을 기록했다.

'범죄도시2'는 개봉 첫날, 지난 3년간 개봉한 한국영화 최고 오프닝 신기록 및 역대 5월 개봉 한국영화 오프닝 2위를 기록했다. 특히 CGV 골든에그지수 99%, 롯데시네마 9.8, 메가박스 9.4의 역대급 입소문 지수를 기록하며 전편을 뛰어넘는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이에 배급사 ABO엔터테인먼트는 100만 돌파 기념 강해상 역의 손석구 포스터를 공개했다. 공개된 포스터를 통해 돈을 위해서라면 뭐든 가리지 않는 역대급 범죄자의 포스를 느낄 수 있다.

특히 손석구가 강해상을 위해 10kg 이상 벌크업하고 몇 달간의 하드 트레이닝에 임했음을 여실히 보여준다. 실제로 손석구는 마동석에게 밀리지 않는 외형을 갖추기 위해 잘게 쪼개진 근육이 아니라 정말 생존형 근육을 만들기 위해 노력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범죄도시2'는 괴물 형사 마석도(마동석 분)와 금천서 강력반이 베트남 일대를 장악한 최강 빌런 강해상(손석구 분)을 잡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