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태사자 박준석, 소속사 대표 '♥아내'와 사귄 지 1주일 만에 청혼 ('신과함께3')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박준석, 소속사 대표 ♥아내 언급
사귄 지 1주일 만에 청혼
김형준 “김희선 씨와 커피·밥 먹을 때 '행복'


[텐아시아=서예진 기자]
텐아시아

사진제공=채널S '신과 함께 시즌3'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과 함께 시즌3’에서 태사자 박준석이 현 소속사 대표인 아내와 첫 만남을 고백하며, 사귄 지 1주일 만에 청혼을 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한 그는 DKZ 재찬부터 배우 서강준, 금성무 등 ‘잘생김’의 대표 주자들과 닮은 꼴로 꽃미모를 뽐내 시선을 강탈한다.

오늘(20일) 방송되는 채널S ‘신과 함께 시즌3’에서는 1세대 아이돌 NRG 노유민, 천명훈과 태사자 김형준, 박준석이 ‘신카페’를 찾은 모습이 공개된다.

‘신과 함께 시즌3’는 과거로 데려가는 미스터리 공간 ‘신카페’에서 4MC 신동엽, 성시경, 박선영, 이용진이 매회 특정 연도로 시간을 거슬러 올라가 그 시절을 풍미한 ‘추억의 스타’를 게스트로 초대해 추억 여행을 떠나는 미스터리 복고 토크쇼.

태사자의 비주얼 박준석이 현재 소속사 대표인 아내와의 러브 스토리를 공개한다. 한 영화제 뒤풀이에서 아내를 보고 첫눈에 반한 그는 용기가 없어 “술만 마시면 연락을 했다”고 수줍게 고백했다.

박준석은 아내가 제천영화제에 있다는 소식을 듣고 직접 찾아가 결정적 한 방(?)의 고백을 했다고 해 모두의 귀를 쫑긋하게 했다. 그는 “처음이자 마지막 고백”이었다며, “사귄 지 1주일 만에 청혼까지 했다”고 해 모두의 감탄을 유발했다. 그러나 그의 이야기를 듣던 김형준은 질투(?)를 한 적이 있다고 해 과연 두 사람 사이에 어떤 일이 있었을 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박준석은 잘생긴 외모로 소녀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최근 DKZ 재찬부터 서강준, 우도환 닮은 꼴로 네티즌의 이목을 사로잡은 가운데, 과거 태사자 4집 때에는 금성무와 닮은 외모로 여성 팬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았다. 이를 보던 NRG 천명훈은 “우리 환성이 별명이 ‘은성무’였어”라며 박준석 못지않은 미소를 뽐냈던 故 김환성에 대한 애정을 자랑하기도.

박준석과 김형준은 길거리 캐스팅으로 ‘태사자’에 합류했다고. 두 사람 모두 매니저에게 ‘김희선 소속사’가 찍힌 명함과 함께 “김희선 알아?”라는 질문을 받았다고 해 폭소를 유발했다. 태사자는 ‘김희선 후배 그룹’으로 화제를 모은 바.

김형준은 “김희선 씨와 커피, 밥을 먹을 때 가장 행복했다”, “얼마나 설레요”라며 당시 김희선을 비롯해 톱 여배우들 사이에서 어깨를 으쓱했던 에피소드도 공개해, 실제 어떤 사이였을 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밖에도 태사자 박준석의 재발견을 만들어 낸 일명 ‘같이 들을까?’ CF에 얽힌 에피소드도 대방출할 예정이다.

태사자 박준석의 러브 스토리부터 ‘김희선 후배 그룹’ 태사자에 대한 실체(?)는 오늘(20일) 금요일 저녁 8시 공개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