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동훈 취임 이틀 만에…검찰, 백운규 전격 압수수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한동훈 법무부 장관 취임 이틀 만에 검찰이 빠르게 움직이고 있습니다. 문재인 정부 때의 사건이 첫 타깃으로 보입니다. 오늘(19일) 백운규 전 산업부 장관 사무실 등을 대대적으로 압수수색했습니다. 공공기관장들을 압박해 사표를 받았다는 게 의혹인데 백 전 장관은 "법과 규정을 지켰다"고 주장합니다.

김지성 기자입니다.

[기자]

검찰 관계자들이 연구실을 빠져나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