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뮤직뱅크 임영웅 '방송점수 0점' 논란…KBS "기준대로 집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일부 팬 '라디오에 선곡된 적 있다' 항의…KBS "7개 프로그램으로 집계"

연합뉴스

KBS '뮤직뱅크'
[KBS 방송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가수 임영웅이 KBS 음악 프로그램 '뮤직뱅크'에서 방송점수 부문에서 0점을 받아 1위 달성에 실패한 것을 두고 논란이 이어지고 있다.

'뮤직뱅크'는 논란이 되고 있는 방송점수와 관련한 기준을 설명하는 공지글을 19일 프로그램 홈페이지에 올렸다.

임영웅은 지난 13일 방송에서 신인 걸그룹 르세라핌과 함께 1위 후보에 올랐지만, 방송점수에서 0점을 받으면서 총점에서 밀려 2위를 차지했다.

임영웅 팬들 사이에서는 방송점수가 0점이라는 것을 이해할 수 없다는 주장이 나왔고, 집계 기간에 KBS 라디오에 임영웅 노래가 나온 적이 있다는 얘기도 나왔다.

이에 KBS는 "방송점수 중 라디오 부분은 KBS 쿨FM 7개 프로그램을 대상으로 집계한다"며 "7개 이외 프로그램은 집계 대상이 아님을 알려드린다"고 설명했다.

KBS는 지난 18일에도 KBS 시청자권익센터 게시판에 '뮤직뱅크' 순위 기준을 공개하라고 올라온 항의 글에 답변을 달았다. 이 항의 글의 동의 수는 2천300여 건을 넘었다.

'뮤직뱅크'를 담당하는 한동규 CP는 "이번 순위의 집계 기간은 2∼8일로 해당 기간에 KBS TV, 라디오, 디지털 콘텐츠에는 (1위 후보곡인) 임영웅의 '다시 만날 수 있을까'가 방송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또 시청자 선호도에서도 0점이 나온 것과 관련해 "KBS 공영미디어연구소에서 국민 패널 1만7천609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에서 해당 곡은 응답률 0%의 결과가 나왔다"고 말했다. 르세라핌의 시청자 선호도 점수도 0점이었다.

이어 "이는 임영웅의 다른 곡 '이제 나만 믿어요',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가 각각 2.63%, 2.52% 응답률을 기록해 선호 곡이 분산된 결과"라며 "(이 때문에) 개별 곡 단위로 순위를 집계하는 '뮤직뱅크'에서는 해당 곡이 점수를 받지 못한 것으로 풀이된다"고 덧붙였다.

'뮤직뱅크' 순위는 디지털음원(60%), 방송 횟수(20%), 시청자 선호도(10%), 음반(5%), 소셜미디어(5%)를 합산한 총점으로 결정된다.

aeran@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