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바이든 순방 때 北 도발 가능성...DMZ 안 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일 두 동맹과 긴밀히 공조…중국과도 대화"

"한미 정상회담에서 북한 핵 등에 대해 협의"

바이든, 방한 기간 미군 부대 방문…장병 격려"

[앵커]
미국 백악관은 북한이 조 바이든 대통령의 한·일 순방을 전후해 미사일과 핵실험 등 도발을 할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습니다.

또 한미 정상회담에서 북한의 핵과 미사일 프로그램이 제기한 도전과제에 대해 협의할 예정이지만 비무장지대를 방문하지는 않는다고 설명했습니다.

워싱턴에서 강태욱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기자]
제이크 설리번 국가안보보좌관은 바이든 대통령의 한일 순방이 중요한 순간에 처음으로 이뤄지는 인도 태평양 방문이라고 평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