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수협은행 "내일부터 주담대 상환기간 최장 40년까지 가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바다사랑대출·으뜸모기지론 등 2종 대상

아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h수협은행이 내일(19일)부터 주택담보대출(주담대)의 상환기간을 최장 40년까지 연장한다고 18일 밝혔다.

해당 상품은 ‘바다사랑대출’과 ‘으뜸모기지론’ 두가지로 무주택자가 아파트를 구입하는 경우에 한해 가입이 가능하다.

주담대 상품의 상환기간이 늘어나면 소비자 입장에서는 매달 갚아야할 상환금액이 줄어 가계부담을 줄일 수 있고, 또 월 상환액이 감소하는 만큼 DSR(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도 낮아져 결과적으로 전체 대출한도가 늘어나는 효과가 있다.

수협은행 관계자는 “무주택자의 주택구입자금 마련을 위한 금융상품 가입시 매월 갚아야 할 원리금 상환에 대한 부담을 조금이나마 줄여드리기 위해 만기 연장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배근미 기자 athena3507@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