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섹시도 가능"…AB6IX, 도약의 'A to B'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JTBC

브랜뉴뮤직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새로운 변화를 맞이하는 AB6IX는 계속해서 안주하지 않고 나아가겠다."

그룹 AB6IX (에이비식스)가 18일 다섯 번째 미니앨범 'A to B'(에이 투 비)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열고 이같이 말했다. 신보는 두 번째 정규앨범 'MO' COMPLETE'(모어 컴플리트) 발매 이후 약 8개월 만이다. 지난 팬데믹 동안 팬들을 만나지 못했다는 멤버들은 "빨리 보여드리고 싶다. 행복하고 기분이 참 좋다. 팬과 만날 수 있다는 생각에 기쁘다"고 소감을 말했다.

"우리는 프로듀싱돌"

이대휘는 "우리는 우리 곡을 직접 쓰는 프로듀싱돌이다. 이번에는 우진이 형이 전곡 작사한 노래 'PARACHUTE'(파라슈트)도 수록했다. 그래서 다른 그룹보다는 풍부하게 표현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며 자체 제작에 자신감을 보였다. 또 "자작곡 '우리가 헤어졌던 이유'를 직접 디렉팅을 봤다. 멤버들이 더 잘 불러줬다. 앨범에 담은 의미 그대로 'A to B'였다"고 만족했다.

음반명은 그동안 '컴플리트' 시리즈를 끝낸 AB6IX만의 독보적인 색깔과 매력을 상징적으로 A로 표현하고, 앞으로 그들이 보여주고 증명할 새로운 도전을 B로 표현해 지금까지의 정체성을 뛰어넘어 그 이상의 곳으로 한 단계 더 올라가겠다는 굿은 의지를 담아 지었다. 김동현은 "업그레이드 된 AB6IX를 만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전웅은 "도약하자는 앨범명 의미대로 음악적으로, 콘셉트적으로 새롭게 변신했다. 그동안엔 어떤 모습을 해야 사랑해주실까 고민했다면, 이번에는 어떻게 하면 우리 그대로의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까 고민했다"고 말했다. 김동현은 "외적으론 염색도 하고 운동도 많이 했다"며 자기관리도 전했다.

"청량에 더한 섹시"

타이틀곡 'SAVIOR'(세이비어)는 거부할 수 없는 중력과 같이 필연적으로 너에게 끌린다는 메시지를 담은 강렬한 힙합 장르다. 그동안 청량한 이미지로 대중을 만나온 AB6IX는 올블랙 카리스마로 무장했다. 멤버들은 "섹시함까지 할 수 있는 그룹임을 보여드리고 싶다. 청량도 하고 섹시도 하고 왔다 갔다 다 보여드릴 수 있다"며 성숙한 모습을 보였다.

노랫말엔 너로 지칭되는 대상인 팬들이 AB6IX의 구원자라는 의미와 어떠한 상황에서도 팬들의 빛이 되어 구원자가 되어주겠다는 AB6IX의 진심을 이중적으로 담아냈다. 전웅은 박우진 랩파트의 중독성을 자랑하며 "안무연습할 때마다 우진이 파트에서 떼창했다. 중독성이 강해서 몇 번 듣고 다 외울 정도로 쫄깃쫄깃했다"고 소개했다.

뮤직비디오엔 멤버들의 섹시한 매력이 곳곳에 담겼다. 김동현은 총을 들었고, 이대휘는 사설탐정으로 변신했다. 전웅은 "개인의 서사를 생각하고 보시면 재미있게 보실 것"이라고 관전포인트를 짚었다. 박우진은 "새로운 AB6IX의 모습을 지켜봐달라"고 당부했다.

김동현은 이번 앨범을 '도화선'이라 표현하고 "불을 붙이겠다"는 당찬 각오를 내비쳤다. 전웅은 "이번 앨범으로 도약하고자 한다. 우리가 달라졌고 성장했다는 것을 보여드리겠다"고 목표를 세웠다.

무엇보다 멤버들은 팬들과의 무대를 손꼽았다. 이대휘는 "지난 투어 리허설을 하다가 공연 취소 통보를 받았다. 코로나로 2년 동안 팬들을 보지 못했는데, 이번 활동이 기대된다. 일본, 미주 투어가 예정돼 있어 정말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 앨범 준비하면서도 콘서트, 팬미팅 등을 동시에 준비했고 체력적으로 힘들기도 했지만 빨리 보여드리고 싶은 마음으로 설렜다"며 활동 기대감을 보였다.

음반은 이날 오후 6시 발매된다.

황지영 엔터뉴스팀 기자 hwang.jeeyoung1@jtbc.co.kr (콘텐트비즈니스본부)

황지영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