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구원이 될 앨범" AB6IX, 청량→다크·섹시…이유있는 변신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AB6IX, 브랜뉴뮤직 제공©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그룹 AB6IX(에이비식스)가 그간의 청량감 대신 섹시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으로 컴백한다.

AB6IX는 18일 오후 3시 새 앨범 'A to B' 발매 기념 온라인 미디어 쇼케이스를 열었다.

전웅은 "벌써 우리 그룹 이름으로 다섯번째 앨범이라는 것도 신기하고, 후회없이 준비했기 때문에 긴장보다는 빨리 보여드리고 싶은 마음이 컸다"고 밝혔다. 이대휘 역시 "기분이 정말 좋다"며 "팬들을 만나지 못한지 2년이 흘렀는데, 이번 컴백부터 팬들을 만날 수 있게 되어서 기쁘고 그 부분이 가장 기대된다"고 밝혔다.

뉴스1

AB6IX, 브랜뉴뮤직 제공©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AB6IX의 이번 앨범 'A to B'는 그간 '컴플리트' 시리즈를 통해 완성시킨 그들만의 독보적인 색깔과 매력을 상징적으로 A로 표현하고, 앞으로 그들이 보여주고 증명할 새로운 도전을 B로 표현해 지금까지의 정체성을 뛰어넘어 그 이상의 곳으로 한 단계 더 올라가겠다는 굳은 의지를 담은 앨범이다.

박우진은 이번 앨범에 담은 정체성에 대해 "데뷔때부터 쌓아온 우리 음악 색깔은 물론이고 보여지는 모든 부분에서 한단계 더 업그레이드 된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그는 "정체성을 한 단어로 표현하자면 '구원'이라고 말하고 싶다"며 "지친 일상을 구원해주고 싶다"고 밝혔다.

뉴스1

AB6IX, 브랜뉴뮤직 제공©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웅은 이전 앨범과 달라진 점에 대해 음악을 꼽았다. 전웅은 "듣는 순간 우리가 무얼 준비했는지 알 수 있을 것"이라며 "우리에게는 새로운 도전이었고, 새 도약이 될 앨범이라고 생각한다"고 소개했다. 또 그는 "성숙해진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 같다"며 "이번 앨범은 어떻게 하면 우리 그대로를 보여줄 수 있을까를 많이 고민했다"고 말했다.

타이틀곡 '새비어'(SAVIOR)는 거부할 수 없는 중력과 같이 필연적으로 너에게 끌린다는 메시지를 담은 강렬한 힙합 곡이다. 너로 지칭되는 대상인 팬들이 AB6IX의 구원자라는 의미와 어떠한 상황에서도 팬들의 빛이 되어 구원자가 되어주겠다는 AB6IX의 진심을 이중적으로 담아냈다.

뉴스1

AB6IX, 브랜뉴뮤직 제공©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번 앨범에는 박우진이 처음으로 단독 작사에 도전한 드라마틱한 힙합 댄스 트랙 '패러슈트', 이대휘 특유의 센스 있는 멜로디 라인과 직관적인 가사가 돋보이는 팝 락 트랙 '우리가 헤어졌던 이유', 프로듀서 earattack의 통통 튀는 트랙에 아인슈타인처럼 너를 연구한다는 재치 넘치는 이대휘의 가사를 얹은 '아인슈타인', 헤어진 연인에 대한 회상과 후회를 담은 김동현의 감미로운 자작곡 '위 쿠드 러브'(We Could Love)까지 담겼다.

박우진은 본인이 참여한 '패러슈트'에 대해 "처음으로 단독 작사를 했다"며 "낙하산을 타고 하늘을 뛰어드는 듯한 이미지를 상상하면서 써본 노래다"라고 밝혔다. 김동현은 자작곡 '위 쿠드 러브'에 대해 "우리가 사랑했던 모든 것들을 헤어진 연인에 빗대서 썼다"며 "이 곡을 통해 나의 감성을 듬뿍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전웅은 '아인슈타인'에 대해 "너를 연구하겠다는 재치있는 가사를 잘 봐달라"고 어필했다.

뉴스1

AB6IX, 브랜뉴뮤직 제공©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멤버들은 데뷔 3주년을 앞두고 있다. 김동현은 "3년동안 활동을 하면서 팬들을 못만난 시간이 더 길다"며 "아쉽기도 하고, 3주년이라는 것이 실감은 안나지만 이번 활동을 통해 팬들과 행복한 추억을 쌓고 싶다"고 말했다. 전웅은 "3년이라는 시간이 길다면 길고, 짧다면 짧은 시간인데 다양한 콘셉트와 음악적 시도를 했다"며 "음악적 스펙트럼이 넓어지고 무대에서 표현력이 좋아졌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5월 많은 아이돌 그룹이 컴백했다. AB6IX만의 차별점은 뭘까. 이대휘는 "우리 강점은 프로듀싱을 직접 한다는 점이다"라며 "표현에 있어서 더욱 풍부하게 보여줄 수 있지 않나 싶다"고 말했다. 김동현은 "멤버 4명의 개성이 정말 강하고, 이렇게 다른 멤버들이 모인 것이 행운이라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뉴스1

AB6IX, 브랜뉴뮤직 제공©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멤버들은 이번 앨범으로 이루고자 하는 것은 무엇일까. 이대휘는 "그동안 청량한 콘셉트를 많이 했는데, 이번 앨범으로 청량과 섹시를 넘나들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다"고 말했다.

전웅은 "AB6IX가 이번 앨범을 통해 대중에게 더 알려지고 팬들에게 사랑받는 그룹으로 도약하고 싶다"고 밝혔다. 박우진은 "새롭게 발견한 우리 매력에 대한 평가를 듣고 싶다"고 바랐다.

이날 오후 6시 공개.

뉴스1

AB6IX, 브랜뉴뮤직 제공©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hmh1@@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