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계상, 정려원과 호흡할까…"'부부가 둘다 놀고 있습니다' 검토 중" [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윤계상 / 사진=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배우 윤계상이 정려원과 호흡하게 될까.

18일 윤계상의 소속사 저스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스포츠투데이에 "윤계상이 새 드라마 '부부가 둘다 놀고 있습니다'를 제안받고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부부가 둘다 놀고 있습니다'는 부부의 퇴사로 시작된 '쉬지 않고, 노는 것'에 대한 이야기를 담는다. 편성준 작가가 집필한 동명의 에세이를 원작으로 한다.

극 중 윤계상은 20년 넘게 광고 회사 카피라이터로 일한 남편 편성준 역을 제안받았다. 앞서 정려운이 편성준의 아내 유혜자 역 물망에 올랐다.

윤계상은 25일 공개되는 디즈니+ 오리지널 드라마 '키스 식스 센스'에도 출연한다.

'부부가 둘다 놀고 있습니다' 편성은 미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