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코로나 백신·치료제 임상 참여하겠다" 제출자 1만명 돌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 임상시험 참여의향서 제출 현황 공개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 개발을 위한 임상시험에 참여하겠다는 의향을 밝힌 사람이 1만명을 넘어섰다.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은 코로나19 임상시험 참여의향서 제출자가 13일 기준으로 총 1만710명(백신 7천640명·치료제 5천838명, 일부 중복)이라고 18일 밝혔다.

최근 개발 중인 국산 코로나19 백신의 추가 접종 임상과 먹는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아진 데 따른 것으로 재단은 풀이했다.

이와 함께 관련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임상시험 참여지원 상담센터'의 상담 건수도 1만건을 돌파했다고 재단은 밝혔다.

현재 재단은 '코로나19 임상시험 포털'과 임상시험 참여지원 상담센터 등을 운영하며 코로나19 백신 및 치료제 임상 참여자 모집을 지원하고 있다.

재단은 SK바이오사이언스[302440]의 코로나19 백신 임상 1상, 2상, 3상에 총 1천868명의 참여희망자를 연계했다. 또 일동제약[249420]과 신풍제약[019170]이 각각 개발 중인 먹는 코로나19 치료제 임상 3상 참여자 등록도 지원해 임상 3상에 총 468명을 연계했다.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의 임상시험 참여지원 상담센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jandi@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