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석훈, '킹키부츠' 3연속 주연 발탁…7월 20일 개막 [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석훈 킹키부츠 / 사진=CJ ENM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가수 이석훈이 뮤지컬 '킹키부츠' 주인공에 3연속 발탁됐다.

18일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는 "이석훈이 뮤지컬 '킹키부츠'의 주인공 찰리 역에 발탁됐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제작사 CJ ENM 측은 공식 SNS를 통해 이석훈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하며 작품의 본격적인 개막 소식을 알렸다.

이로써 이석훈은 지난 2018년 '킹키부츠'를 통해 첫 뮤지컬 데뷔 후, 2020년에 이어 올해 역시 주인공 찰리 역을 꿰찼다.

이석훈은 '킹키부츠' 뿐 아니라 '웃는 남자' '광화문연가' '마리 앙투아네트' '젠틀맨스 가이드: 사랑과 살인편' 등의 뮤지컬 주인공으로 활약해왔다.

'킹키부츠'는 제리 미첼 연출, 신디 로퍼 작사/작곡으로 브로드웨이 4대 어워즈를 석권하며 전 세계의 사랑을 받아온 웰메이드 뮤지컬이다. 2014년 국내 무대에 상륙 후 한국뮤지컬어워즈, 더뮤지컬어워즈 등을 휩쓸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스테디셀러 쇼뮤지컬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긴 시간 지쳐있던 일상에 활기를 불어넣을 올여름 유일한 쇼뮤지컬로 기대를 모은다. 지난 시즌 코로나19의 여파로 커튼콜을 제대로 즐기지 못한 아쉬움까지 날려줄 강력하고 뜨거운 무대로 찾아올 예정이다.

'킹키부츠'는 7월 20일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막한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