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범죄도시2' 손석구 "액션 전문가 마동석 핵펀치, 보이는 타격감 어마어마" (인터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배우 손석구가 마동석과 함께 액션 호흡을 맞췄던 소감을 전했다.

손석구는 18일 오전 온라인으로 진행된 영화 '범죄도시2'(감독 이상용) 인터뷰에서 영화와 함께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손석구는 "마동석 선배님이 정말 액션 전문가이시지 않나. 실제 액션은 안전하게 찍기 때문에, 사실 타격감은 느끼지 못한다. 하지만 안전하게 보이는 타격감은 어마어마하다"고 말하며 웃었다.

이어 "거기에 복싱이 들어가면…"이라며 다시 한 번 미소 지은 손석구는 "맨 마지막 액션을 찍을 때는 저희끼리 모니터링을 하면서 많이 웃었다. 현실에서는 한 대 맞으면 이미 기절했어야 하는데, 오래도 버틴다면서 같이 얘기를 나누고 그랬었다"고 말했다.

또 "내적으로는 혈기왕성한, 또 울분과 화가 가득했던 그런 시절을 많이 떠올리며 강해상 캐릭터를 표현하려고 했다"면서 "'무기를 뭘로 써야 하나' 이런 것을 많이 고민했다. 심지어는 삼지창 이야기까지 나왔었다. 무술감독님께서 1번도 리얼함, 2번도 리얼함, 3번도 리얼함을 말씀하셔서 저도 그 부분을 잡아서 날것의 액션을 보여드리려고 노력했다"고 덧붙였다.

'범죄도시2'는 괴물 형사 마석도(마동석 분)와 금천서 강력반이 베트남 일대를 장악한 최강 빌런 강해상(손석구)을 잡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로 18일 개봉해 전국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사진 = ABO엔터테인먼트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