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尹대통령 "오월 정신이 우릴 지켜줄 것…국민 모두가 광주시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18일 오전 광주 5·18국립민주묘지에서 열린 제42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해 "자유민주주의를 피로써 지켜낸 오월의 정신이 바로 국민 통합의 주춧돌"이라며 "오월 정신을 확고히 지켜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기념사 상당 부분을 직접 다듬은 것으로 알려졌다.

윤 대통령은 이날 대통령실과 정부 내각 인사들, 국민의힘 의원들과 함께 KTX 특별열차를 타고 광주로 향했다. 대통령 취임 후 첫 지방 일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