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방탄소년단 진, 정수기 옆에서 빛난 순백의 카리스마

댓글 6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김순신 기자]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탄소년단(BTS) 진이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방탄소년단이 모델로 활동 중인 코웨이는 지난 16일 공식 유튜브 채널과 인스타그램을 통해 [Coway × BTS] New Teaser 영상을 공개했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영상 속의 진은 첫 화면부터 눈을 뗄 수 없는 완벽한 옆모습과 기품 있는 카리스마로 시선을 강탈했다.

단정한 흑발에 깔끔하면서도 세련된 화이트 슈트 착장으로 정국과 소파에 앉아 있는 진은, 전체를 아우르는 듯한 시크하면서도 강렬한 눈빛으로 분위기를 압도했다.

이어 진 중심으로 멤버들이 모이는 장면에서는, 진의 우아한 동작과 특유의 부드러운 카리스마가 더해져 독보적인 아우라까지 드러냈다.

연기 전공자답게 광고 콘셉트에 따라 팔색조의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이는 진은 특유의 분위기와 눈빛만으로 새로운 광고에 대한 기대와 궁금증을 더욱 배가시켰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공식 트위터와 인스타그램에 [Coway × BTS] 'Coming Soon'이란 글과 함께 코웨이의 새로운 캠페인을 예고하는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 속의 진은 우월한 피지컬과 조각 같은 비주얼, 부드러운 미소로 팬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팬들은 “저 눈빛 좀 봐. 영화 한편 뚝딱”, “타고난 귀족스런 아우라에 아름다운 조각 미모”, “흰 슈트 입으니까 더 우아하고 청초해”, “깔끔하게 진짜 잘생겼어 역시 미의 남신”, “눈이 개안하네”, “비수기 없는 잘생김”, “옆 진은 진리. 볼때마다 감탄해”, “석진이는 모든 것을 명품으로 만들어”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