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송지효, 숏컷 찰떡이네…청량美 듬뿍 비주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예진 인턴기자) 송지효가 근황을 전했다.

16일 송지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송지효는 디저트와 숟가락을 들고 미소를 보이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어진 사진에서 송지효는 숟가락을 물며 귀여운 매력을 보였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송지효의 잘 어울리는 숏컷이 눈길을 끈다. 또한 청량미 넘치는 그녀의 미모는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에 네티즌들은 "언니 헤어스타일 진짜 짱","얼굴이 더 젊어졌어요","요새 무슨 일이죠? 어굴 자주 봐서 좋아요"'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송지효는 1981년생으로 만 41세이다. 송지효는 SBS '런닝맨'에서 고정 출연으로 활약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김종국과의 러브라인으로 많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사진=송지효 인스타그램

이예진 기자 leeyj0124@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