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스카이스포츠의 네빌, “EPL 올해의 선수는 손흥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캐러거는 더브라이위너 지명

손흥민 베스트11에도 선정


한겨레

스카이스포츠의 게리 네빌, 제이미 캐러거 두 명의 해설자가 의견 일치를 본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 베스트 11. 손흥민은 공격진에 포진했다. 스카이스포츠 누리집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영국의 스포츠채널 <스카이스포츠>의 해설자가 손흥민(토트넘)을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올해의 선수’로 뽑았다.

16일(현지시각) 스카이스포츠의 ‘먼데이 풋볼 나이트’에 출연한 게리 네빌은 2021~2022시즌 EPL 올해의 선수로 손흥민을 꼽았다. 네빌과 함께 출연한 제이미 캐러거는 케빈 더브라위너(맨체스터 시티)를 올해의 선수로 지목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출신의 네빌은 “손흥민은 어느 팀에서도 뛸 수 있는 수준이다. 손흥민은 마땅히 주어져야 할 인정을 받지 못하고 있다”고 평했다. 손흥민(21골)이 득점왕을 놓고 경쟁 중인 무함마드 살라흐(22골·리버풀)보다 동료의 지원이 부족한 상태에서 한 골 차로 뒤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리버풀 출신의 캐러거는 최고의 선수로 더브라위너를 꼽아 의견이 갈렸다.

한겨레

게리 네빌이 스카이스포츠 ‘먼데이 나이트 풋볼’에서 손흥민을 EPL 올해의 선수로 꼽은 이유를 밝히고 있다. 스카이스포츠 누리집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 베스트 11에서도 손흥민은 두 해설자의 만장일치로 한 자리를 차지했다. 손흥민은 4-3-3 포메이션의 공격진에 해리 케인(토트넘), 살라흐와 함께 포진했다.

미드필더 더브라위너와 베르나르두 실바(맨체스터 시티), 수비수 버질 판데이크, 골키퍼 알리송 베케르(이상 리버풀)도 두 해설위원의 의견 일치로 베스트 11로 뽑혔다.

김창금 선임기자 kimck@hani.co.kr

벗 덕분에 쓴 기사입니다. 후원회원 ‘벗’ 되기
항상 시민과 함께 하겠습니다. 한겨레 구독 신청하기‘주식 후원’으로 벗이 되어주세요!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