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동해해경, 울릉도 절벽 갯바위에 고립된 60대 구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동해해경, 울릉도 절벽 갯바위 고립자 긴급구조
[동해해경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동해=연합뉴스) 유형재 기자 = 경북 울릉도 해안산책로 갯바위에서 길을 잃고 고립된 60대 남성이 동해해경에 의해 무사히 구조됐다.

17일 동해해경에 따르면 지난 16일 오후 5시 52분께 A씨가 울릉군 도동 행남등대 해안 산책로 끝단 절벽 갯바위에서 길을 잃은 채 고립됐다는 신고를 받고 울릉파출소 육상 순찰팀과 연안구조정을 현장으로 급파했다.

연안구조정은 오후 6시 13분께 고립된 A씨를 발견, 해양경찰관 2명이 입수해 30분 만에 구조를 완료했다.

이 남성은 건강 상태에 이상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동해해경 관계자는 "최근 울릉도를 찾는 여행객들이 늘어나면서 해양사고가 증가하는 추세"라며 "갯바위 주변은 해상 날씨 변화에 따라 위험하니 항상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해경은 관광객이나 지역주민이 바다에 나갈 때는 날씨와 물때 등 각종 정보를 확인해 달라고 당부했다.

yoo21@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