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보험 브리핑] DB·에이스손보·삼성·라이나생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메트로신문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DB손해보험이 고객과의 소통을 위한 노력을 이어간다.

◆DB손보, 인스타그램 30만 팔로워 달성 감사 이벤트

DB손보는 공식 인스타그램이 지난 4월 30만 팔로워를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DB손보의 인스타그램은 자사의 대표 SNS 채널이다. '가족사랑을 지키는 약속'이라는 컨셉 하에 젊은 고객과의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친근한 브랜드 이미지를 널리 알리고 있다.

가족사랑을 표현하는 따듯한 이미지, 시의성을 반영한 정보성 카드뉴스, 투자 관련 꿀팁, 반려동물 탐구생활 등 다채로운 볼거리가 DB손보 인스타그램의 장점이다. 가족 및 청춘 고객 맞춤형으로 매달 진행되는 이벤트 역시 인스타그램 유저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DB손보는 이번 30만 팔로워 달성을 기념하며 '30만 팔로워 감사'이벤트를 5월 31일까지 진행한다.

DB손보의 대표 캐릭터인 프로미가 전하는 깜짝 소식'땡스 폴(THANKS FOR) 30만!'을 주제로 여섯 컷의 분할 콘텐츠 업로드와 함께, DB손보의 찐 팬임을 인증할 수 있는 세 가지의 이벤트를 진행한다. DB손보의 인스타그램을 꾸준히 팔로우해 왔다면 충분히 맞출 수 있는 프로미 캐릭터 관련 퀴즈 이벤트다.

DB손보 관계자는 "인스타그램 30만 팔로워 달성 이벤트를 통해 고객분들께 감사하는 마음이 풍성하게 전해졌으면 한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생활정보를 제공하고 가족사랑, 청춘응원 관련 이벤트 등으로 고객들과 적극 소통할 것"이라고 말했다.

◆에이스손보, 일상회복 이후도 3일 출근·2일 재택 유연근무제

메트로신문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에이스손해보험이 직원 복지를 위해 앞장선다.

에이스손보는 2년간의 재택근무를 종료하고 3일 출근, 2일 재택 근무 형식의 '3+2 유연근무제'로 전환한다고 17일 밝혔다.

에드워드 콥 사장과 임직원은 지난 16일 전 직원의 사무실 복귀를 기념하는 환영 행사를 사내에서 개최했다. 임직원 모두에게 자가진단키트와 손 세정제로 구성된 건강 키트와 스낵박스를 선물로 전달했다.

'3+2 유연근무제'는 대면 소통을 통한 협업을 도모하고 아울러 재택근무에 익숙해진 직원들의 업무 편의성과 효율성을 고려해 도입한 제도다. 출근하는 3일 중 월요일과 수요일 이틀은 임직원 간 협력을 도모할 수 있도록 '협업 데이(Collaboration Day)'로 운영해 전 임직원이 출근하고, 다른 하루는 개별적으로 선택해 출근하는 방식으로 운영한다.

재택근무를 통한 육아, 가족돌봄, 업무효율성, 자기개발 등의 목적이다. 재택근무가 가능한 모든 직무의 직원을 대상으로 한다. 수개월간의 시범 운영과 직원들의 의견 수렴 과정을 거쳐 이번 유연근무제 프로그램을 최종 확정할 계획이다. 이와 별개로 정부 거리두기 방침이 해제된 이후에도 출근 임직원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사무실 방역, 실내 마스크 착용, 방문객 인원 관리 등 별도의 방역 프로그램도 탄력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에드워드 콥 에이스손보 사장은 "이번 '3+2 유연근무제' 도입은 직원 간의 대면 소통을 통한 협력 문화를 공고히 하고, 직원 개개인의 수요와 생산성에 따른 유연한 업무 수행을 존중하는 문화를 구축하기 위한 노력"이라며 "에이스손보는 팬데믹 이후에도 임직원들이 긍정적인 업무 경험을 체험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더 나아가 직원들의 다양성과 자율성을 존중하는 유연적 조직 문화를 확산시키는 노력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삼성생명, '꿈담은 자녀보험' 출시

메트로신문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삼성생명이 자녀보험 라인업을 강화한다.

삼성생명은 5월 가정의 달에 맞춰 오는 18일 '삼성 꿈담은 자녀보험(무배당)'을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작년 4월 출시한 꿈나무 어린이보험은 4일만에 1만건 이상 판매되며 큰 인기를 끌었다.

이번에 새롭게 출시하는 '꿈담은 자녀보험'은 성장기 어린이부터 사회초년생까지 가입할 수 있게 가입나이를 30세까지 확대했다.

이 상품은 주보험 하나에 고액암·일반암·소액암, 뇌혈관질환, 허혈심장질환 등 3대 진단부터 입원, 수술, 치료, 재해 보장까지 성장기부터 성인에게 필요한 25대 핵심 보장을 담았다. 15세부터 30세가 기존의 성인전용 상품 가입 시 성인 인수 기준을 적용 받아 보험 가입에 제한이 있었으나 이 상품은 별도의 어린이전용 인수 기준을 적용해 가입이 쉬워졌다

부담이 컸던 고액치료비암 진단을 신규로 보장하고 최대 50세까지 보장하는 상품이니만큼 뇌출혈 및 급성심근경생증 진단 보장도 추가했다. 그리고 중환자실 입원비 일당 최대 10만원, 특정4대 소화계 질환인 식도·위·십이지장·소화성 궤양 진단비를 추가해 보장을 강화했다.

만기보험금은 기존 꿈나무 어린이보험보다 2배로 늘려 보험기간 중 보험금 지급 여부와 관계없이 만기에 생존할 경우 결혼자금 등으로 활용할 수 있게 최대 2000만원까지 축하금을 지급한다. 심플하게 가입금액에 따라 정액으로 지원한다.

삼성생명 관계자는 "'꿈담은 자녀보험'은 어린이와 사회초년생 모두에게 꼭 필요한 보장을 주보험 하나로 종합적으로 제공하는 상품"이라며 "자녀 혹은 손주를 위해 실속 있는 보험을 준비해주고 싶은 고객에게 적합하다"고 말했다.

◆라이나생명, 코로나 후유증 관리 프로그램

메트로신문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라이나생명보험이 임직원들의 건강을 위해 나섰다.

라이나생명은 임직원과 텔레마케터(TMR), 그 직계 가족을 대상으로 '코로나 후유증 관리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라이나생명 '코로나 후유증 관리 프로그램'은 사내 부속 한의원을 통해 진행한다. ▲1대1 맞춤 진단 ▲침·뜸 치료 ▲한약 처방 등 케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해 마련했다. 최근 일상 회복을 위해 방역 규제가 점차 완화되고 있지만, 코로나19 완치 이후에도 롱 코비드(Long Covid·코로나 후유증)에 시달리는 이들이 있는 만큼 적절한 치료가 필요하다는 판단에서다.

이 외에도 라이나생명은 평시 사내 양·한방 병원과 헬스센터 등을 운영하며 임직원 및 TMR의 건강 관리를 돕고 있다.

송희선 인사관리본부 상무는 "최근 일상으로 돌아갈 준비를 하고 있지만 여전히 코로나 후유증을 앓고 있는 이들은 일상에서 불편함을 겪고 있다"며 "라이나생명은 임직원과 TMR, 그 가족들이 빠르게 일상생활을 회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