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닥터로이어' 신성록 "매력적인 캐릭터, 무조건 하겠다고 생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박서연 기자]신성록의 절대적 존재감을 자랑한다.



6월 3일 밤 9시 50분 첫 방송되는 MBC 새 금토드라마 ‘닥터로이어’(극본 장홍철/연출 이용석/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몽작소)는 조작된 수술로 모든 걸 빼앗기고 변호사가 된 천재 외과의사와 의료범죄 전담부 검사의 메디컬 서스펜스 법정드라마다. 의학드라마와 법정드라마의 결합을 통해 강력한 긴장감과 몰입도를 선사할 것을 예고하며 방송 전부터 뜨겁게 주목받고 있다.

‘닥터로이어’는 소지섭(한이한 역), 신성록(제이든 리 역), 임수향(금석영 역) 3인의 ‘믿고 보는’ 주연 배우 캐스팅 조합으로 화제를 모았다. 그중에서도 신성록은 많은 것이 베일에 감춰진, 그래서 더 궁금하고 치명적인 캐릭터 제이든 리 역을 맡아 극의 키 플레이어 역할을 할 전망이다.

드라마, 뮤지컬, 예능 등 다양한 분야에서 종횡무진 활약하며 큰 사랑을 받는 배우 신성록이 ‘닥터로이어’를 선택한 이유는 무엇일까. 이에 대해 신성록은 “2021년 한 해는 뮤지컬로 많이 찾아뵀기 때문에 2022년에는 꼭 드라마로 시청자 여러분과 만나고 싶었다. 그래서 끌리는 캐릭터가 있다면 무조건 하겠다고 생각했다. 그러던 중 ‘닥터로이어’ 제이든 리 역을 제안받아 대본을 읽었고, 제이든 리라는 캐릭터의 매력에 사로잡혀 출연을 결심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신성록이 분한 제이든 리는 극 중 로비와 투자를 전문으로 하는 기업 아너스 핸드 아시아 지부장으로 성공과 스릴을 위해서라면 위험에도 기꺼이 몸을 던지는, 길들여질 수 없는 심장에 뜨거운 피가 흐르는 인물이다. 그렇다면 제이든 리의 어떤 매력이 신성록을 단숨에 사로잡은 것일까.

신성록은 자신이 연기한 제이든 리에 대해 “생각과 행동을 지레짐작하기 어려워 비밀스럽고, 권력이 강한 인물이다. 궁금증을 유발하는 매우 입체적인 캐릭터라고 생각한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 이상은 제이든 리를 소개하는 자체가 스포일러라고 생각될 정도로 굉장히 비밀스러운 인물”이라고 덧붙여 ‘닥터로이어’를 기다리는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치솟게 했다.

어떤 작품에서든 최고의 존재감을 보여주는 배우 신성록. 그가 망설임 없이 출연을 결심할 정도로 제이든 리는 매력적이고 특별한 캐릭터이다. 단, 현재 제이든 리 캐릭터는 철저하게 베일에 감춰져 있다. 그래서 더 궁금하고, 이 비밀스러운 캐릭터를 신성록이 어떻게 그릴지 기대된다. ‘닥터로이어’ 제작진 역시 신성록의 막강 존재감을 극찬하고 있다.

사진제공 =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몽작소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