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민정♥조충현 오늘(16일) 득녀 “산모·아이 모두 건강”[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방송인 김민정 조충현 부부가 부모가 됐다.

16일 김민정 조충현 부부 소속사 라인엔터테인먼트 측은 MK스포츠에 “오늘 딸을 출산했다”라고 밝혔다.

김민정은 이날 오후 서울 강남 한 산부인과에서 3.13kg의 딸을 낳은 것으로 알려졌다.

매일경제

조충현 김민정 득녀 사진=조충현 SNS


현재 김민정과 아이는 모두 건강한 상태로, 조충현은 아내를 보살피고 있다.

김민정과 조충현은 2011년 KBS 아나운서 입사 동기로 만나 5년 열애 후 2016년에 결혼했다. 두 사람은 2019년 KBS 동반 퇴사 후 프리랜서 방송인으로 활동 중이다.

두 사람은 결혼 5년 만에 임신 소식을 알렸다. 지난해 12월 2일 김민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희 부부가 만난지 10년, 결혼생활 5년이 된 올해, 새 생명이 찾아왔어요. 서로가 더욱 단단해졌을 무렵 찾아온 아이라 태명을 ‘딴딴’이라 지었다”라고 소식을 직접 전했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