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수근♥' 박지연, 반찬 가게인 줄…"맛은 보장 못 해" 큰손 면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이수근 아내 박지연이 큰손 면모를 드러냈다.

16일 박지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박지연이 만든 콩자반, 멸치볶음 등 먹음직스러운 각종 반찬이 담겼다. 어마어마한 양의 반찬을 뚝딱해내는 박지연의 요리실력과 큰손 면모가 감탄을 자아낸다.

박지연은 "요리할 때 제일 행복해요. 양이 많아져서 맛은 보장 못하지만 정성은 가득이에요"라고 덧붙였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누리꾼들은 "눈으로만 봐도 배부르고 행복해보여요", "진짜 금손이시네요", "정말 대단하세요", "받는 사람은 얼마나 행복할까" 등의 반응을 남겼다.

한편, 박지연은 2008년 12세 연상 코미디언 이수근과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사진 = 박지연 인스타그램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