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포토] 농협 신재생에너지 전국협의회 창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김태형 기자] 16일 농협 신재생에너지 전국협의회 창립총회에서 문병완(앞줄 왼쪽 여섯번째부터) 신재생에너지 전국협의회장, 이성희 농협중앙회장, 정운천 국회의원 및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농협은「신재생에너지 전국협의회」를 결성하고 농업·농촌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에 앞장선다.

이날 열린 창립총회에서는 협의회 규약 제정과 ‘22년 사업계획 및 수지예산 등 주요 안건을 심의하고 농협 친환경에너지 활성화 방안에 대한 토의가 진행되었다.

농협은 태양광 발전 사업 활성화를 위해 농가와 농협 계통사무소에 대한 컨설팅 지원, 농업인 참여형 사업모델 발굴 및 자금지원 확대와 제도개선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최근 전기·수소차의 농촌지역 보급 확대에 따라 충전수요를 뒷받침하고 친환경 농기계 확산을 위해 전기·수소차 충전사업에도 진출할 예정이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유가상승과 기후변화 대응 등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관심이 증가함에 따라 우리 농업·농촌의 미래를 준비하기 위해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가 필요한 상황”이라며 “농업·농촌 여건에 맞는 사업을 통해 농업인 편익 증대와 ESG경영 실천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이 날 선출된 신재생에너지 전국협의회 문병완 신임회장(보성농협 조합장)은 “이번 창립총회를 시작으로 농촌 지역의 신재생에너지 확산을 위해 관련 교육부터 사업 홍보, 농정활동 등 다방면으로 노력하겠다”면서 “협의회 회원들과 함께 지속적인 소통으로 농업분야의 신재생에너지 활성화를 선도하고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사진=농협)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