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7시간 혈투' 여자배드민턴, 만리장성 넘고 세계 정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여자배드민턴 대표팀이 최강 중국에 대역전승을 거두고 세계선수권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12년 만의 쾌거입니다.

서봉국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숨 막히던 마지막 5번 단식.

심유진이 세계 15위 왕즈이에 2대 1로 승리하며 우승을 확정하자 선수단이 하나로 뭉쳐 환호합니다.

2010년 말레이시아 대회 이후 12년 만, 번번이 좌절했던 만리장성을 넘어 세계단체선수권 '우버컵'을 되찾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