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AFC 챔피언스 리그

중국, 2023년 AFC 아시안컵 개최권 포기...코로나19 확산 탓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일경제

중국 축구대표팀 선수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중국이 내년 6월 16일부터 한 달 동안 열릴 예정이던 아시안컵 축구대회 개최권을 포기했다고 로이터통신이 아시아축구연맹(AFC)을 인용해 14일 보도했다.

중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세진 탓이다. AFC는 다른 개최지를 결정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앞서 중국은 상하이, 베이징 등에서 코로나19가 확산하면서 올해 자국에서 개최하기로 한 아시안게임과 유니버시아드 대회를 연기하기로 했다.

[김우현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