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과속 걸리자 갈대밭으로 '쏙' 숨은 운전자…잡고 보니 마약사범

댓글 4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춘천=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차에 대마초와 필로폰을 싣고 국도에서 과속한 운전자가 암행 순찰에 걸리면서 덜미를 잡혔다.

14일 강원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1월 6일 오전 11시 30분께 경기 가평군 가평읍 46번 국도 경강교에서 청평 방향으로 과속으로 차로를 바꿔가며 주행하는 차량이 강원경찰 암행순찰팀에 적발됐다.

암행순찰차 앞에서 버젓이 과속과 앞지르기를 반복하며 내달린 운전자는 정차 요구도 무시한 채 도주를 이어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