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홍준표, 선대본부 상임고문 수락…尹, 포옹 사진 올리며 "원팀 정신"(종합)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洪 "무도한 정권이 더 이상 대한민국 농단 않도록 할 것"

尹 "정권교체 반드시 이루겠다"…이준석 "당 위한 고언 감사"

뉴스1

국민의힘 20대 대통령 후보로 당선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5일 오후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국민의힘 제2차 전당대회'에서 홍준표 경선 후보와 악수하고 있다. 2021.11.5/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민성 기자 =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이 윤석열 대선 후보의 선거대책본부 상임고문직을 수락했다. 이에 윤 후보는 홍 의원과 포옹한 사진을 올리며 화답했다.

홍 의원은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정권교체의 대의를 위해 지난번 윤 후보와 회동할 때 참여하기로 약속한 중앙선대위(선대본부) 상임고문직을 수락한다"며 이 같이 말했다.

홍 의원은 "더 이상 무도한 정권이 계속돼 대한민국을 농단하지 않도록 윤 후보가 요청하는 대선 자문에 적극 응하도록 하겠다"며 "새로운 세상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그간 오해를 풀기 위해 실무 협의에 나서준 후보 측 이철규 의원, 우리 측 안병용 실장에게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윤 후보와 홍 의원은 지난 19일 만찬 회동에서 홍 의원의 선대본부 참여 등을 논의했지만, 만찬 직후 홍 의원의 '공천 요구' 논란 등이 불거지면서 갈등이 이어져왔다.

윤 후보는 같은 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지난 전당대회 당시 홍 의원과 포옹한 사진 등을 게시하며 화답했다.

윤 후보는 "원팀정신"이라며 "압도적 정권교체, 반드시 이뤄내겠다"고 말했다.

이준석 당 대표 또한 페이스북에 홍 의원의 글을 링크한 뒤 "항상 당을 위해 많은 고언을 해주시고 후배들을 위해 많은 것을 나눠 주시는 홍준표 전 대표께 감사하고 또 앞으로도 많이 배우겠다"고 적었다.

홍 의원을 겨냥해 '구태'라며 날을 세웠던 권영세 선대본부장도 페이스북을 통해 "국민들께서 열망하는 정권교체의 큰 대의에 함께 해주신 것"이라며 "당의 큰 어른이자 큰 정치인으로서 많은 도움을 주실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양수 선대본부 수석대변인은 관련 입장문에서 "정권교체를 위해 원팀으로서 큰 역할을 하시리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ms@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