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타들의 잇따른 사건·사고

2018 미스코리아 선 서예진, 만취해 가로수 쾅! 음주운전 입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SBS뉴스는 28일 2018 미스코리아 선 서예진이 만취운전사고로 입건됐다며 당시 현장 영상을 공개했다. 출처 |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박효실기자] 2018년 미스코리아 선 출신의 서예진(25)이 만취운전으로 교통사고를 내 현장에서 적발됐다.

29일 SBS 보도에 따르면 28일 서예진은 자신의 차를 운전하다 서울 강남 양재천로에서 두 차례 가로수를 들이받았다. 경찰의 음주측정 결과 혈중알콜농도 0.108%를 기록해 현장에서 면허 취소 처분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SBS가 공개한 영상에 따르면 서예진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도착하자 차량에서 비틀거리며 내렸고, 이에 경찰이 음주측정을 시도했지만 제대로 불지 못해 총 3차례 음주측정을 다시했다. 마지막 측정에서 나온 수치는 0.108%로 면허 취소 수준이었다.

스포츠서울

SBS뉴스는 28일 2018 미스코리아 선 서예진이 만취운전사고로 입건됐다며 당시 현장 영상을 공개했다. 출처 |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SBS뉴스는 28일 2018 미스코리아 선 서예진이 만취운전사고로 입건됐다며 당시 현장 영상을 공개했다. 출처 |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SBS뉴스는 28일 2018 미스코리아 선 서예진이 만취운전사고로 입건됐다며 당시 현장 영상을 공개했다. 출처 |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차량의 안쪽은 에어백이 대부분 터진 상태였지만 다행히 큰 부상을 입지는 않았다. 가로수를 두 차례 들이받은 차량 범퍼는 박살이 나 있었다. 그는 경찰과 대화를 하는 도중에도 휘청대고 제대로 걷지 못하며 만취한 모습이었다.

경찰이 “이렇게 부딛혔는데 안다쳤냐. 어디 아픈 곳 있는 것 같은데”라고 말하자 서씨는 짜증섞인 목소리로 “존X 아프죠”라고 욕설도 했다.

수서경찰서는 그를 음주운전혐의로 입건하고 곧 조사할 예정이다.

한편 서예진은 1997년생으로 이화여대 미대에 재학 중이며, 2018 미스 서울 진에 뽑혀 2018 미스코리아 본선에서 선에 입상했다.
gag11@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