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권영세 "탈당 뒤 무소속 출마자, 복당은 없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국민의힘이 대선과 함께 치러지는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에서 탈당 후 무소속으로 출마한 경우, 복당을 허용하지 않겠다는 방침을 밝혔습니다.

권영세 공천관리위원장은 SNS를 통해 이번 재보궐 선거에서 탈당 후 무소속 출마자의 복당은 없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무공천을 결정한 대구 중·남구 지역구에 김재원 최고위원이 무소속으로 출마해 당선 이후 복귀하겠단 뜻을 밝힌 것을 겨냥한 것으로 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