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재명-윤석열, 이틀 뒤 격돌…일정 줄이고 '토론 열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설 연휴 첫날인 오늘(29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와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는 공개일정을 최소화하고, 모레로 예정된 '양자 토론 준비'에 집중합니다.

두 후보는 설날 하루 전인 오는 31일, 양자 토론을 벌입니다.

이번 토론은 방송사 주관이 아닌 양당이 직접 주관하는 토론으로 정의당 심상정 후보와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도 참여하는 '4자 TV토론'은 다음달 3일, 진행됩니다.

구혜진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