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위드 코로나' 단계적 시행

청해부대 코로나19 확진자 8명 늘어… 총 35명 확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청해부대 36진 최영함. 해군 제공=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해외파병 중인 소말리아 해역 호송전대 ‘청해부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또 나왔다.

29일 합동참모본부는 “오만 현지 호텔에 격리 중인 청해부대 제36진 인원 중 8명이 코로나19에 추가 확진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청해부대 36진 장병 304명 가운데 현재까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인원은 35명(약 11.5%)이 됐다.

합참은 “추가확진자 8명 가운데 1명은 가벼운 인후통을 동반한 발열(37.5도) 증상을, 또 다른 1명을 콧물 증상을 보이고 있다”며 “나머지 인원은 무증상이고 정상체온”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현재 (격리 시설로) 사용 중인 호텔과 현지 의료 기관을 이용해 이들을 격리 치료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합참은 이날 10시 기준 군 내 코로나19 추가 확진자는 141명이며 누적확진자는 4519명이라고 밝혔다.

추가 확진자는 육군 83명, 해군 3명, 공군 37명, 해병대 6명, 국직부대 12명이며, 10명 이상 확진자가 발생한 부대는 공군 2개 부대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