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일본NGO "강제동원 감추면 사도광산 세계유산 등재 어려울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일본NGO "강제동원 감추면 사도광산 세계유산 등재 어려울 것"

조선인 강제동원 진상규명과 사죄 등을 요구해 온 일본 시민단체들은 사도 광산을 세계유산으로 등록하려면 강제노역 역시 제대로 알리는 방식으로 추진해야 한다고 입을 모았습니다.

일본 시민단체들은 일제 강점기를 제외하거나 강제 동원을 부정하는 방식으로 세계유산 등록을 추진할 경우 사도 광산이 유네스코의 심사를 통과하기 어려울 것이라고 관측했습니다.

아울러 일본이 2015년 하시마, 일명 군함도를 세계유산에 등록한 후 약속을 이행하지 않아 신뢰받기 어려울 수 있다는 의견을 밝히기도 했습니다.

#사도광산 #강제동원 #유네스코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