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의용, 우크라이나·접경국 공관장 화상회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정의용, 우크라이나·접경국 공관장 화상회의

우크라이나 긴장이 고조되는 가운데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어제(28일) 우크라이나와 접경국 공관장들과 화상회의를 열고 현지 정세외 재외국민 보호 대책 등을 점검했습니다.

회의에는 우크라이나와 러시아, 폴란드, 헝가리, 벨라루스, 슬로바키아, 루마니아, 벨기에 등 주변 7개국 주재 공관장이 참여했습니다.

정 장관은 현재 외교적 해법이 모색되고 있지만, 상황 악화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고 평가하며, 유사시 재외국민 보호가 철저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유기적으로 협력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우크라이나 #정의용 #화상회의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