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정임, 남편 홍성흔♥이현이에 언짢…"다 눈에 거슬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전 야구선수 홍성흔 아내 김정임이 유쾌한 근황을 전했다.

김정임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기사 제목을 캡처해 업로드했다. 해당 기사에선 김정임의 남편 홍성흔의 이름 옆에 '♥이현이'가 붙어있다. 이현이의 남편은 홍성기. 이름이 잘못 적힌 것.

이에 김정임은 "그래!니라도 행복해라~~ 너의 사랑은 이현이였구나. 그리고 너는 모델을 좋아하는구나. 여자 혼자 사는 싱글 하우스는 왜 갔니?"라며 "아들 전훈 떠나고 헛헛해서 제가 이러나봄. 다~~ 눈에 거슬령ㅋㅋ"이라는 글을 덧붙였다.

더불어 "웃자고 올린 피드. 이걸 심각히 받아들이는 사람은 없겠죠? 남편 그래 니라도 행복해라. 사랑은 움직이는 거야"라고 전해 웃음을 줬다.

한편 홍성흔, 김정임 부부는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사진 = 김정임 인스타그램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