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공무원인데 이 지사 사모님 약 대리수령 등 사적 심부름"

댓글 9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이재명 민주당 대선 후보가 경기도지사를 할 때, 경기도 소속 공무원이 이 후보의 부인 김혜경 씨의 개인 의전을 맡았다는 의혹을 지난해 말 야당이 제기했습니다. 이 후보 측은 국민의힘이 허위사실을 유포했다고 강하게 반박했는데, 당시 김 씨의 수행비서로 지목됐던 사람이 경기도 총무과 소속이었던 배 모 씨입니다. 그런데 당시 배 씨의 지시를 받으며 일했던 한 전직 경기도 공무원이 저희에게 제보를 해왔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