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장영란, 병원장 사모님 되더니 명품 한가득 "갑자기 사랑질? 사실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장영란이 팬들을 위한 명품 선물 이벤트를 준비했다.

28일 장영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깜짝 놀라셨죠?!"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다양한 명품 브랜드의 가방, 지갑, 귀걸이 등이 담겼다. 장영란은 "이 언니 갑자기 명품 자랑질이야? 이 언니 변했네 하셨죠? 사실… 제 것이 아니라 여러분거에요"라고 밝혔다.

자신이 모델로 있는 브랜드의 이벤트를 소개한 장영란은 "설날 기념으로 여러분들을 위해 명품 선물을 준비했답니다"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장영란은 2009년 세 살 연하의 한의사 한창과 결혼해 슬하에 1녀 1남을 두고 있다. 최근 한창은 다니던 병원을 퇴사하고 자신의 병원 개원해 화제를 모았다.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