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홍현희, 결혼 4년 만에 임신…제이쓴 "나도 이제 아빠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디스패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Dispatch=정태윤기자] 개그우먼 홍현희와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 부부가 예비 부모가 됐다. 결혼 4년 만에 임신 소식을 알렸다.

‘스카이이엔엠’ 측은 28일 '디스패치'와의 전화통화에서 “홍현희·제이쓴 부부에게 새 생명이 찾아왔다”며 “홍현희는 현재 임신 11주 차에 접어들었다”고 밝혔다.

제이쓴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기의 초음파 사진과 함께 ‘(아기야) 만나서 반갑다. 저는 이제 아빠가 됐다’고 기쁜 소감을 전했다.

두 사람은 지난 2018년 10월 부부의 연을 맺었다. 결혼 4년 만에 첫 아이를 가지게 됐다. 홍현희는 무리하지 않는 선에서 방송활동을 지속할 예정이다.

한편 홍현희는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 새끼’,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 수업’, ‘맘 편한 카페’ 등에서 활약하고 있다. 제이쓴은 ‘돈쭐내러 왔습니다’에 출연 중이다.

디스패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출처=디스패치DB, 제이쓴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 디스패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