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덮친 코로나19

VIVIZ 엄지, 코로나19 확진...은하·신비는 음성[전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VIVIZ 엄지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8일 VIVIZ 소속사 빅플래닛메이드 측은 "소속 아티스트 엄지가 28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VIVIZ 스태프 중 확진자가 발생해 PCR 검사를 진행했으며, 엄지는 백신 2차 접종을 완료했지만 28일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엄지의 증상은 경미하며 격리해 치료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다행히 다른 멤버인 은하와 신비는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는 “잠복기를 고려해 지속적으로 PCR 검사를 진행하며 건강 상태를 확인할 예정”이라며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빠르게 회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다음은 소속사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빅플래닛메이드엔터입니다.

소속 아티스트 엄지가 1월 28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안내드립니다.

엄지는 백신 2차 접종까지 완료하였으나 스태프 중 확진자가 발생하여 즉시 PCR 검사를 진행하였으며, 28일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현재 엄지는 경미한 증상만 있으며 격리하여 치료할 예정입니다.

또한 엄지를 제외한 VIVIZ 멤버 2명은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잠복기를 고려하여 지속적으로 PCR 검사를 진행하며 건강 상태를 확인할 예정입니다.

관련된 모든 스태프 전원 역시 지속적인 PCR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고, 방역 당국의 요청 및 지침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이어 나가며 방역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며,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빠르게 회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한현정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빅플래닛메이드엔터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