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레드벨벳 조이, 날개 단 천사..♥크러쉬 또 반하겠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박서연 기자]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조이 인스타



그룹 레드벨벳 멤버이자 배우 조이가 미모를 자랑했다.

28일 조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가온차트"라는 글과 함께 세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조이는 '가온차트 뮤직 어워즈' 의상으로 화이트 컬러의 민소매 원피스를 선택한 모습이다. 등 뒤에 달린 커다란 리본이 의상의 포인트다. 마치 날개 단 천사 같은 조이의 비주얼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조이는 현재 JTBC 월화드라마 '한 사람만'에 출연 중이다. '한 사람만'은 호스피스에서 만난 세 여자가 죽기 전에 나쁜 놈 '한사람'만 데려가겠다고 덤볐다가 삶의 진짜 소중한 '한사람'을 마주하게 되는 휴먼 멜로 드라마다. 또 현재 가수 크러쉬와 공개 열애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