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동학개미들의 주식 열풍

"LG엔솔 청약 투자자 10명 중 7명 공모주 첫 투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뉴스핌] 김신정 기자 = LG에너지솔루션 일반 청약에 참여한 투자자 10명 중 7명 이상이 공모주 청약에 처음 나선 투자자인 것으로 조사됐다.

KB증권은 내부 고객정보 분석을 통해 LG에너지솔루션 청약 참여 고객에 대한 분석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LG에너지솔루션 청약에 참여한 총 KB증권 개인고객 수는 약 213만명이다. KB증권 전체 개인 고객 799만명 중 26.6%에 육박하는 수치다.

청약 결과 균등 배정 경쟁률 213만 대 1 (1인당 1.18주), 비례 배정 경쟁률 133.39 대 1로 청약 참여 개인 고객은 청약 주수 3억2000만주, 청약 증거금 47조3000억원, 배정 주수 485만주를 기록했다.

뉴스핌

[사진=KB증권]


공모주 관심도 증가에 따른 청약 참여 확대 추세 속에서 대표 주관사로 전체 배정 수량 중 503만주(46%)를 배정받은 KB증권으로 전체 주관사 청약 참여 고객의 48%가 몰린 것으로 추정된다.

이번 청약 고객 중 기존에 공모주 청약을 경험한 고객은 약 56만명으로 전체 청약 고객 중 26% 수준에 불과했다. 이번 청약으로 최초로 공모주 청약을 신청한 고객이 157만명으로 전체의 74%를 차지했다.

또 청약 고객 중 절반에 가까운 약 101만명의 고객은 이번 청약에 참여하기 위해 KB증권에 계좌를 개설한 신규 고객으로 나타났다.

공모주 청약 고객 중 청약 최소 증거금 150만원으로 최소 청약 주수 10주를 청약한 고객은 153만4000명으로 청약 신청 고객 중 다수인 72%를 기록했다. 이는 공모주 배정 시 50%를 균등배정하는 제도 변경의 영향에 따라 소액 고객도 공모주에 투자할 수 있게 변화된 환경이 반영된 결과로 추정된다.

특히 청약을 위해 계좌를 개설한 신규고객 101만명 중 최소 청약 고객은 약 79만명으로 신규고객의 78%를 차지해 공모주 청약이 초보 투자자가 소액으로 투자를 시작할 수 있는 상품으로 인식되고 있는 추세가 확인됐다.

연령대 별 청약 참여 고객 현황은 청약 신청 주식수 기준으로는 40대가 가장 많고 50대, 30대 순으로 많이 신청했다. 청약 신청 고객 수 기준으로는 30대가 26%로 가장 많았고 이후 20대 23% 및 40대 20%순으로 나타났으며 청약 신청 매체는 MTS 등 증권사 모바일 매체를 활용한 청약 고객이 전체 청약 고객의 98%를 기록했다.

KB증권 데이터솔루션Lab 데이터분석가는 "공모주 청약 참여가 주식 호황에 따라 점차 증가하며 주식 시장의 큰 트렌드로 자리 잡았다"며 "MTS 등 비대면 채널을 통한 젊은 신규 고객이 최소 청약을 위해 다수 유입된 점을 토대로 앞으로의 계속적인 공모주 시장 확대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aza@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